전북개발공사 '모항해나루가족호텔' 여름철 특수 기대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0/06/29 [16:06]

전북개발공사 '모항해나루가족호텔' 여름철 특수 기대

새만금일보 | 입력 : 2020/06/29 [16:06]


부안군 모항 해수욕장이 정부의 이용권장 해수욕장 25선에 선정됨에 따라 인근 모항해나루 가족호텔도 여름 특수를 기대해 볼 수 있게 됐다.

 

모항해나루 가족호텔은 전북개발공사에서 새만금 방조제 개통이후 전북도 관광인프라 확충 차원에서 2012년 개관해 현재 ㈜비지에이치코리아에 전문위탁운영중이다.

 

특히 모항 해수욕장 바로 옆에 위치하고 있는 지리적 이점으로 변산반도 국립공원의 자연풍경이 한눈에 들어오는 객실 전망과 전객실 오션뷰가 가능해 가족단위 고객들의 휴양시설로 인기가 높다.

 

최근 코로나19 영향으로 단체고객이 감소해 다소 주춤했으나 공사측에서는 모항 해수욕장이 정부의 이용권장 해수욕장 25선에 선정된 것을 계기로 영업상의 반등을 기대해 보는 분위기다.

 

공사 관계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방문객 발열체크, 손소독제 비치 등 방역활동에 만전을 기하고 있으니 코로나19 걱정없이 모항해나루 가족호텔에서 모항 해수욕장과 변산반도의 아름다움을 만끽하고 가족과 함께 힐링의 시간을 가져보는 것도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유성수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