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안서 물놀이 하던 20대男 익사
 
전북대중일보 기사입력  2009/09/08 [11:22]

 
7일 오후 2시께 진안군 주천면 운일암반일암 내 팔각정 인근 하천에서 물놀이하던 김모(23.대전 중촌동)씨가 물에 빠져 숨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김씨가 바위에서 물에 뛰어내린 뒤 나오지 않는다"는 신고를 받고 수색작업을 벌인 끝에 한 시간여 만인 오후 3시께 김씨의 시신을 인양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석하기자/heyo486@naver.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09/09/08 [11:22]  최종편집: ⓒ 새만금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