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시내버스 지·간선제 노선 개편 추진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03/25 [16:05]

익산시, 시내버스 지·간선제 노선 개편 추진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03/25 [16:05]

 

익산시가 주민의 교통 편의와 이용수요 증대를 위한 서비스 개선을 위해 시내버스 지·간선제 노선 개편을 추진한다.

시는 시내버스 지·간선제 노선 개편 추진에 대한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주민설명회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금마면, 망성면, 여산면, 왕궁면, 삼기면, 낭산면, 춘포면에서의 1차 설명회를 시작으로 오는 4월 함열권 일대에서 2차 설명회가 추진된다. 

24일 개최된 1차 설명회에는 시 관계자와 용역사, 시내버스공동관리위원회, 각 마을 이장·주민 등이 참석해 지·간선제 사업설명과 교통 소외지역 애로사항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시내버스 지?간선제는 버스의 운영체계와 운영형태 등을 변경하는 제도로 도심지역 간선버스, 마을 구석까지 다니게 하는 지선축으로 나눠 시내버스 운행 효율성 제고와 시의 재정부담을 완화시키는 제도다. 

시는 지·간선제 추진을 위해 대중교통 체계 개편 용역과 시내버스 운영체계 개편, 터미널 환승센터를 구축하는 등 예비작업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오는 5월까지 주민설명회를 마무리하고 시내버스 운수업체와 협의해 차질없이 지·간선제를 추진할 방침이다”며 “농촌지역 맞춤형 노선버스 지·간선제가 추진된다면 대중교통 이용 서비스가 이전보다 훨씬 증진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최두섭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