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전북 최초 주거비 보금자리지원 사업 시행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04/20 [15:54]

남원시, 전북 최초 주거비 보금자리지원 사업 시행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04/20 [15:54]


남원시가 전북 최초로 21일부터 남원시 보금자리지원 사업 주거비를 지원한다.

지원대상은△남원시에 1월 이상 주민등록을 둔 무주택세대구성원 △소득평가액 기준 중위소득 60%이하(1인기준 109만6,000원, 4인기준 292만5,000원) △전세전환가액이 8,600만원 이하인 민간월세 또는 보증부 월세주택 거주 △일반재산 8,600만원 이하, 금융재산 2,000만원 이하, 자동차 등 선정기준 이하 가구로 △주거비는 1인가구 월 8만1,500원 지원과 4인가구 월 12만6,500원을 지원키로 했다.
 
다만 국민기초생활보장제도의 주거급여 수급자와 영구 전세·매입·국민·10년공공임대 등 공공임대주택 거주가구, 가구원이 모두 외국인인 경우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방법은 임대차계약서 사본 등 주택 월세 내용을 확인할 수 있는 서류와 통장사본, 신분증 등을 지참해 주민등록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남원시 주거비 보금자리 지원사업을 통해 최근 코로나19와 같은 위기 상황에서 저소득 무주택 취약계층에게 주거(월세)비 지원으로 경제적 부담 경감과 주거 복지 사각지대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권희정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