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해경, 군산앞바다 해상에서 침수어선 구조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05/13 [17:04]

군산해경, 군산앞바다 해상에서 침수어선 구조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05/13 [17:04]

 

군산해양경찰서는 13일 오전 3시 10분께 군산시 옥도면 횡경도 인근 해상에서 어선 A호(9.77톤급, 승선원 5명)가 침수중이라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구조했다고 밝혔다.

신고를 접수한 해경은 P-69정, 군산구조대, 새만금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해 사고 발생 17분 만인 3시 27분께 도착했다.

해경은 침몰에 대비해 어선 A호 선원 5명을 경비정으로 신속하게 이동시키고 배수작업에 들어갔으나 해수 침수량이 줄어들지 않아 침몰을 막기 위해 가까운 해안에 임의 좌주(물이 얕은 곳의 바닥이나 모래가 쌓인 곳에 선박을 얹힘) 조치를 시켰다.

이어 선박의 부력을 유지하기 위해 부이를 설치하고, 기름이 흘러나올 것을 대비해 에어벤트(연료 탱크 환풍구)를 봉쇄하고 연료 밸브를 잠그고 연료유 800리터를 방제8호정으로 이적해 오염피해를 사전 차단했다.

해경은 해수면이 낮아진 저조시인 오전 10시께부터 파공부위를 막고 방수작업을 진행 중에 있으며 작업이 완료되는 대로 해수면이 높아지는 만조시에 비응항으로 예인할 예정이다.

어선 A호에 승선하고 있던 선원 5명은 모두 구조됐으며 해양오염 우려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해경은 선장 및 선원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군산해경 관계자는 “이번 침수사고의 경우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선박과 충돌했다면 인명사고를 동반한 대형 사고로 이어질 우려가 큰 사고였다”며 선박 운항자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순정일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