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자원봉사센터·한국환경공단 전북환경본부 상호 협력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05/13 [17:06]

전주시자원봉사센터·한국환경공단 전북환경본부 상호 협력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05/13 [17:06]

 

 사단법인 전주시자원봉사센터(이사장 황의옥)와 한국환경공단 전북환경본부(본부장 정재웅)는 13일 황의옥 이사장과 최용 한국환경공단 전북환경본부 환경서비스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양 기관의 공동 발전과 환경 인식 개선을 위해 협력키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최근 환경오염의 주원인으로 지목받고 있는 젤 타입 ‘아이스팩’의 재사용률을 끌어올려 탄소중립을 달성하고 탈 플라스틱 사회를 실현하기 위해 추진됐다.
  한국환경공단 전북환경본부는 폐기되는 아이스팩을 수거해 세척 선별한 뒤 지역 내 전통시장과 농·축·수산업, 소상공인 등에 무상으로 공급하는 사업을 전주시자원봉사센터와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 
 이와 함께 전주시민과 자원봉사자들을 대상으로 환경교육과 더불어 전시·체험 활동을 제공하고, 자원봉사 등 지역의 사회적 가치 창출 사업에도 적극 협력키로 했다.
 전주시자원봉사센터는 자원봉사자 상해보험 가입을 돕고 인센티브도 제공키로 했다.

 정재웅 본부장은 “아이스팩 재사용 캠페인 등 환경에 기민하게 반응해 온 전주시자원봉사센터와 발맞춰 전주시민과 자원봉사들에게 다양한 환경교육과 체험을 제공해 주시를 지속가능한 생태도시로 만들기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황의옥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환경에 대한 전주시민과 자원봉사자들의 관심이 고취될 수 있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환경과 관련한 다양한 자원봉사 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며 “환경공단 전북환경본부의 환경 분야 전주시민의 활동 관련 지원을 다시 한 번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염형섭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