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의 미래비전 ‘2030 정책기획단’ 본격 가동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05/14 [15:49]

익산의 미래비전 ‘2030 정책기획단’ 본격 가동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05/14 [15:49]


익산 지역의 새로운 미래비전 설계를 위해 구성된‘2030 정책기획단’이 발대식을 열고 신규 정책 발굴에 나선다.

시는 14일 예술의전당 세미나실에서 정헌율 익산시장과 정책기획단 25명 등 총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5기 2030 정책기획단 kick?off’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발대식에서는 분과별 소개를 시작으로 정책기획단 단원들이 그동안 생각하고 있었던 정책 아이디어를 서로 교환하며 신규정책 발굴에 대한 의지를 내비쳤다.

제5기 정책기획단은 농업?농촌, 관광, 도시 인프라, 사회복지, 문화?체육 등 5개 분과를 중심으로 이뤄졌으며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창의적인 신규정책을 연구하고 실현해 나갈 예정이다.

 

시는 이날 발대식을 시작으로 매월 분과 모임과 전문가 자문을 통해 정책 아이디어를 발전시켜 오는 11월 발표회를 진행한다.

지난 2017년부터 운영된 정책기획단은 2030 세대 신규공무원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4050 세대 멘토 공무원의 정책 전문성을 결합해 진행된다.

 

지난 4년 동안 총 50여건이 넘는 신규정책을 제시하며 시정발전과 시민 편익 증진에 기여해왔다.

정헌율 시장은 “공무원들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종식을 위해 애쓰는 과정에서도 개인 시간을 할애하며 시정발전을 위해 노력해줘 감사하다” 며 “코로나19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시민체감형 정책을 제안해 주기를 바란다” 고 당부했다./최두섭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