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임준 군산시장, 방역수칙 준수로 5월 잘 마무리해야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05/18 [16:20]

강임준 군산시장, 방역수칙 준수로 5월 잘 마무리해야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05/18 [16:20]

 

5월 가정의 달 마지막 고비를 안전하게 마무리 할 수 있도록 방역수칙에 대한 철저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18일 강임준 군산시장은 비대면 브리핑을 통해 "지속적인 선제검사로 확진자 조기 발견 및 감염확산 차단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군산에는 이날까지 총 259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5월에만 7명이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번 확진자들과 관련해 종교관련 270명의 명단을 확보, 190명이 음성판정을 받았으며 계속 검사를 진행 중이다.

 

또 학교관련으로 129명을 선제검사해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다.

최근 확진자들의 발생양상을 보면 감염경로 미상과 확진자 접촉에 의한 감염, 일용직 근로자 등이 원인이 되고 있다.

 

외국인 근로자의 경우 불법체류와 상관없이 익명으로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무료 검사를 받을 수 있다.

특히 일용직 근로자 고용주들은 근로현장에서 마스크 착용과 음식물 섭취 시 단체식사 금지 등을 준수해야 한다.

 

강 시장은 “고령층 감염을 줄이고 중환자 발생을 감소시키기 위해 어르신들의 백신 예방접종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우리시는 시민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코로나19 대응과 백신 예방접종에 한치의 소홀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순정일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