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민·관·학 맞손’ 청년 일자리 창출 나선다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05/18 [16:21]

익산 ‘민·관·학 맞손’ 청년 일자리 창출 나선다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05/18 [16:21]

 

익산시 고용안정 일자리센터와 일자리 유관기관·대학교·특성화고등학교가 손을 잡고 일자리 창출과 구인?구직 미스매치 해소에 나선다.

 

센터는 18일 이정문 익산고용복지플러스센터 센터장, 강지숙 원광대학교 인력개발처장, 두승 국립전북기계공고 교장 등 총 11명이 참석한 가운데‘민?관?학 일자리 거버넌스 kick-off’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학생들과 청년들이 우수기업에 취업함으로써 안정적인 정착 기반을 지원하고 일자리 기관과 협력사업을 발굴해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마련됐다.

 

회의 참석자들은 △특성화고의 경우 찾아가는 맞춤형 서비스 제공 △대학과는 취업박람회 공동개최 △일자리 기관과는 사업·지원사업 공동홍보 등 다양한 사업을 논의했다.

추후 연중 실무자 회의를 개최해 새로운 일자리 창출 사업을 발굴할 방침이다.

 

앞서 시는 지난 3월 ‘일자리 관련 대표 간담회’를 개최해 지역 내 기업 취직, 협력사업발굴 등에 대한 토의를 진행한 바 있다.

오택림 부시장은 “학교와 유관기관들이 서로 협력을 통해 지역 청년들이 익산시에 정작하고 지역발전에 기여하길 바란다”며 “익산시는 전 행정력을 동원해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하겠다” 고 전했다./최두섭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