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탑마루 친환경 쌀 판로 확대 ‘척척’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06/04 [15:47]

익산 탑마루 친환경 쌀 판로 확대 ‘척척’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06/04 [15:47]

 

익산 탑마루 친환경 쌀이 국내 최고 식품기업인 CJ제일제당에 이어 수도권 학교급식까지 공급하게 되면서 명품쌀로 인정받고 있다.

이번 선정으로 지역 친환경 쌀의 우수성이 입증되면서 농가의 판로 확보와 안정적인 소득 창출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에 따르면 탑마루 친환경 쌀을 오는 9월부터 2년 동안 서울시 노원구 학교급식에 연간 200여톤을 공급할 수 있게 됐다. 

시는 지난 4월 21일 해당 급식의 친환경 쌀 공급 입찰에 참여해 1차 서류심사를 통과했으며 지난달 13일에는 학교급식 현지실사팀이 탑마루 쌀 가공 경영체인 삼기농협에 방문해 시설· 품질·위생관리·안전성 등 총 7개 항목을 2차(현장) 평가했다.

 

이어 지난 2일 실시된 3차 평가(품평회)에서 PPT 발표와 식미 테스트가 진행됐다. 

평가 결과 1·2·3차 평가에서 모두 고득점을 획득함으로써 최종 노원구 학교급식 친환경 쌀 공급업체 5개소 안에 선정됐다. 

 

앞서 시는 국내 최고 식품기업인 CJ에 지역 친환경 유기농 쌀 150여톤을 공급하기로 확정된 바 있다.  

박종수 미래농정국장은 “서울시 노원구 학교급식 쌀 공급을 계기로 수도권의 다른 자치구에도 익산 탑마루 친환경 쌀이 공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CJ 등 대기업과의 협력관계도 강화해 익산 친환경 쌀 공급물량을 확대하는 등 적극적인 마케팅을 전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최두섭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