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향제서 펼쳐지는 화려한 대동길놀이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4/05/07 [16:02]

춘향제서 펼쳐지는 화려한 대동길놀이

새만금일보 | 입력 : 2024/05/07 [16:02]

 

올해로 94회를 맞이한 춘향제가 새로운 볼거리와 함께 시민 및 관광객들에게 또 다른 즐거움을 선사한다. 춘향무도회와 대동길놀이가 그 주인공으로, 전통과 현대의 멋진 조화를 이루며 춘향제의 풍성함을 더할 예정이다.

특히 요천로 승월교 인근에서 펼쳐지는 대동길놀이에서는 남원의 대표적인 축제를 한층 더 업그레이드 시킨 모습을 볼 수 있다. 참가자들은 한복을 대여해 입고 춘향무도회에 참여할 수 있으며, 이는 춘향제가 가지는 의미를 더욱 깊게 하며 전통문화의 아름다움을 체험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

대동길놀이는 고전소설 「춘향전」의 명장면들을 현대적으로 각색한 거리 퍼레이드 공연으로, 남원의 23개 읍면동 주민들과 특별 초대손님들이 참여하는 끝없는 댄스 행렬로 꾸며진다. 이번 행사는 11일과 12일에 남문로부터 쌍교동성당, 차없는거리를 지나 메인무대까지 이어지며, 오후 4시부터 6시 30분까지 진행된다.

관계자는 "시민과 관광객이 한복을 입고 춘향제를 더욱 신명나게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올해 춘향제는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진 축제로 기억될 것"이라고 전했다.

춘향제는 고전소설 춘향전을 바탕으로 한 공연, 예술, 문화 축제로, 매년 남원을 찾는 시민 및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하며 남원의 봄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 것으로 기대한다. /권희정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