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성주 김제시장 광폭행보 시민 호응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4/05/17 [16:31]

정성주 김제시장 광폭행보 시민 호응

새만금일보 | 입력 : 2024/05/17 [16:31]

 

 

 

인구소멸 위기 극복을 위한 정성주 김제시장의 분주한 움직임이 시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17일 김제시에 따르면 최근 김제는 중앙부처 통합 공모사업인 ‘지역활력타운 조성’사업에 선정됐다.

시는 이번 공모에 선정된 힐스타운 ‘시암’ 사업추진으로 오는 2027년까지 총사업비 412억원을 투입해 지평선 제2산업단지 근로자 및 수도권 은퇴자를 위한 주거?생활인프라?생활서비스가 연계된 수요맞춤형 주거단지를 조성할 예정이다.

정 시장은 이번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 2023년부터 주민설명회, 전북개발공사, 전북연구원, LH전북본부, 중앙부처 등에 수차례 방문을 통해 컨설팅 등 공모사업의 완성도를 높였다.

또 지난해 입었던 풍수해 예방을 위해 실시되는 정비사업 등 현장을 직접 방문해 애로사항 청취와 점검을 실시했다. 특히, 자연재난대응 부서장들과 직접 만나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의견을 나누고 철저한 준비와 대책마련을 주문하는 등 민생관련 특별지시를 당부했다.

더불어 간부회의에서 정부정책에 발빠른 대응을 위해 사업 발굴 시기를 앞당겨 과제를 주거나 용역을 의뢰하는 등 사업 타당성도를 높일 것을 부연하며 정부예산안이 본격적으로 편성되기 직전까지 정책방향과 투자 우선순위에 맞는 사업준비를 지시했다.

요촌동에 거주하는 한 시민은 “민선8기 들어 다양한 방면에서 시정을 위해 분주하게 움직이는 모습이 김제발전의 원동력이 되고 있는 것 같다”며 “더도 말고 덜도 말고 지금처럼만 움직여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정 시장은 간부회의를 통해 “지역활력타운 조성사업이 계획대로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후속 조치에 철저를 기할 것”과 “김제를 가장 빠르게 변화시킬 수 있는 부분이 국가예산 확보인 만큼 중앙부처에서 부정적이거나 미온적인 사업이 있다면 적극적으로 논리를 보강하고 끊임없이 소통하는 등 국가예산 확보에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시민과 직결되는 부분에 소홀함이 없도록 꼼꼼하게 챙기고 김제시가 인구소멸 위기를 극복하고 안전하게 살기좋은 도시를 만들 수 있도록 역량을 모으자”고 강조했다. /채규곡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