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특별시 무주 ‘운문산반딧불이 출현 실태조사’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4/05/17 [16:32]

자연특별시 무주 ‘운문산반딧불이 출현 실태조사’

새만금일보 | 입력 : 2024/05/17 [16:32]

 

 

 

자연특별시 무주가 운문산반딧불이 출현 시기에 맞춰 반딧불이 보호 육성과 연구자료 활용을 위한 실태조사(~7월 초)에 나설 계획임을 밝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무주군농업기술센터 기술연구과 직원들이 직접 운문산반딧불이가 주로 출현하는 5월 말에서 6월 초 반딧불이 서식지로 나갈 계획으로,

출현 시간대(오후 8시 30분~오후 11시)에 맞춰 주변 환경은 물론, 출현 개체를 육안 조사하게 된다.

무주군농업기술센터 기술연구과 이종철 과장은 “지난해 조사한 무주군 지역 내 운문산반딧불이 출현지역은 무주읍 13곳, 설천면 9곳 등 모두 37곳으로 이곳 중 100마리 이상 다량 출현지역은 4곳”이라며 “이를 기반으로 한 운문산반딧불이 출현 실태조사가 서식지 발굴은 물론,  무주산골영화제 기간 진행될 신비탐사를 성공적으로 치르는 동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환경지표 곤충 반딧불이는 무주군의 상징(무주 일원의 반딧불이와 그 먹이 서식지_천연기념물)으로 무주군은 운문산반딧불이(5월 말~6월 초)와 늦반딧불이 출현시기(8월 말~ 9월 초)에 맞춰 ‘반딧불이 신비탐사’를 실시하고 있다.

올해는 ‘2024 무주방문의 해‘를 맞아 더욱 내실을 기할 방침으로 6월 1일부터 8일까지 운문산반딧불이 신비탐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무엇보다 제12회 무주산골영화제(6. 5.~9.)와도 맞물려 방문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참가 신청은 무주반딧불축제 누리집(www.firefly.or.kr)에서 온라인으로 할 수 있으며, 체험비는 1인당 1만 5,000 원(36개월 미만은 무료, 5,000 원 권 무주사랑상품권 제공)이다. /정을윤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