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영 도지사 “진안군은 치유힐링 1번지”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4/05/29 [16:53]

김관영 도지사 “진안군은 치유힐링 1번지”

새만금일보 | 입력 : 2024/05/29 [16:53]

 

 

 

민생현장에서 도정의 답을 찾기 위해 시군 방문길에 오른 김관영 도지사가 29일 진안군을 방문했다.

지난 2일 익산, 13일 고창, 14일 무주에 이어 네 번째 방문지로 진안을 찾은 김 지사는 군의회, 언론인 등 지역 오피니언 리더들을 만나 생생한 의견을 들었다.

이어 군청 강당으로 자리를 옮긴 그는 진안군민 300여 명을 대상으로 도정 철학과 계획을 직접 전하며 협조를 구했다.

김 지사는 “전북특별자치도는 정부 재정 지원이 아니라 새로운 도전의 기회를 주는 것이다”며 “성공을 위해서는 도민들의 관심과 아이디어가 절실하다”고 역설했다.

주민들은 △진안고원 명품홍삼 집적화단지 조성사업 10억원 지원 △친환경 산악관광 진흥지구 지정 △전북자치도 농식품인력개발원 농산업기계교육관 분원 건립 △농공단지 공공폐수처리시설 설치 등을 건의했다.

이에 대해 김 지사는 “시군 역량을 집중하고 민생을 살리기 위한 정책을 적극 추진해 전북자치도의 발전을 앞당기겠다”며 “오늘 이곳에서 나온 여러분의 목소리가 바로 그 토대라는 생각으로 도정에 반영하겠다”고 답했다.

군민과의 대화를 마친 김 지사는 진안군 장애인복지관을 방문해 직원과 시설 이용자들을 격려하고 이용자들에게 직접 식사를 배식했다. 

김 지사는 또 진안고원시장을 찾아 장보기 행사를 진행하고 상인들을 만나 의견을 청취한 뒤 청년몰에서 진안군 사회단체장과 오찬을 나누며 그간의 노고를 격려했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전북의 새로운 역사를 써 내려가고 있는 김관영 지사님의 방문을 전 군민과 함께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특별한 100년을 향한 전북자치도의 도전에 진안군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관영 도지사는 "고원도시 진안군은 숲과 계곡, 홍삼, 용담호 등 치유힐링 1번지로 도약할 수 있는 충분한 조건을 갖고 있다”며 “인구감소, 소멸위기를 극복하고 지속 발전 가능한 곳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도 차원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백시찬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