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세방이의순재단 지원사업 '세방공간' 선정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4/06/14 [13:58]

익산시 세방이의순재단 지원사업 '세방공간' 선정

새만금일보 | 입력 : 2024/06/14 [13:58]

 

 

 

익산시가 세방이의순재단에서 사회공헌사업으로 추진하는 공동육아나눔터 지원 사업 '세방공간'의 첫 대상지로 선정됐다.

14일 익산시에 따르면 전북특별자치도 기초지자체 세 곳의 후보지 중 지원 필요성 및 목적 부합성 등이 가장 적합해 선정됐고, 신규 설치될 공동육아나눔터로 지역사회 돌봄 환경을 개선하고자 하는 지자체장의 의지가 주요한 선정 요인이 됐다.

이에 익산시는 신규 공동육아나눔터 조성에 7,000여 만 원을 지원받게 됐다. 신규 공동육아나눔터는 오는 11월 모현동에 완공 예정인 여성가족회관 '다우리' 1층에 마련된다.

사업비를 활용해 친환경 인테리어 시공과 아동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는 기자재를 마련할 예정이다.

세방이의순재단 관계자는 "출산율이 갈수록 줄어드는 상황에서 세방공간 사업이 양육 친화적인 사회환경 조성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기업활동을 통해 얻은 이윤을 사회에 환원하겠다는 신념을 실천하기 위해 앞으로도 세방그룹은 사회공헌사업을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 "공동육아나눔터 공간 구성에 아쉬움이 많았는데 뜻밖의 리모델링 지원을 받아 더욱 쾌적하고 편리한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게 됐다"며 "세방이의순재단의 귀한 나눔을 늘 기억하며 우리시도 아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세방이의순재단은 이의순 세방그룹 명예회장이 사재를 출연해 설립한 사회복지법인으로 복지시설지원, 저소득층지원사업, 개발도상국 저소득 국민지원 등의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세방그룹은 종합 물류 기업 세방㈜와 로케트 배터리로 잘 알려진 연축전지 전문 기업 세방전지㈜가 속해 있고 2023년 매출 기준 약 3조 규모의 중견그룹이다. /최영민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