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렉트린 새만금에 ‘투자협약’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4/06/18 [16:02]

㈜일렉트린 새만금에 ‘투자협약’

새만금일보 | 입력 : 2024/06/18 [16:02]

 

 

새만금 국가산단에 이차전지 산업 밸류체인(가치사슬)의 다변화가 시작됐다.

새만금개발청과 전북특별자치도,군산시,한국농어촌공사는 18일 ㈜일렉트린과 ‘전기선박용 배터리팩 및 추진기 제조를 위한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김경안 새만금개발청장,김종훈 전북자치도 경제부지사, 강임준군산시장, 안재호 한국농어촌공사 단장, 원준희 ㈜일렉트린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일렉트린은 친환경 전기선박용 배터리팩 및 추진기 제조 분야에서 독자적인 등록과 특허출원 33건을 보유하고 있는 등 세계적으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는 유망 중소기업이다.

2024년 하반기 새만금 산단 6공구에 공장을 착공해 전기선박에 장착될 배터리팩과 추진기를 연 5,000대 이상 생산할 계획이고 총 투자액은 580억원,신규 인력 70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김경안 새만금개발청장은“㈜일렉트린의 투자를 환영하고 이번 투자협약으로 새만금산단은 전기선박용 배터리팩과 추진시스템 공급망을 구축하게 됐다.”면서“기술력 있는 유망 중소기업이 새만금에서 번창할 수 있도록 기업하기 좋은 산단조성을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김종훈 전북특별자치도 경제부지사는“친환경 첨단 모빌리티의 핵심거점으로 변모하고 있는 전북과 새만금의 미래 성장 가능성을 믿고 투자를 결정한 ㈜일렉트린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면서“그동안 차세대 전기선박 분야에서 쌓아온 독보적인 기업역량을 바탕으로 새만금에서 글로벌기업으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차세대 선박용 전기 추진기 생산에 독보적인 전문기업 ㈜일렉트린의 군산 새만금산단 투자를 진심으로 환영하고 우리시는 투자기업이 지역에 빠르게 정착해 성장할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원준희 ㈜일렉트론 대표는“새만금 이차전지 특화지구의 스마트 그린산단 신공장 설립은 더욱 적극적인 글로벌 진출을 위한 거점이자 전초기지가 될 것이다.”면서“2030년까지 연간 30조 원으로 예상되는 차세대 선박용 전기추진기 시장에서의 현재와 같은 글로벌 리더로서의 위치를 마지막까지 지키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새만금 국가산단은 작년 말, 현 정부 출범 이후 투자유치 누적액 10.1조원을 달성했고  이번 투자협약을 시작으로 2024년에도 새로운 투자유치 성과를 이어가고 있다. 

/이대기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