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가구 28% 반려동물 키운다…48% “동물학대 처벌 약해”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1.04.23 07:00

지난해 전체 가구의 약 28%가 반려동물을 키우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행 동물학대 처벌에 대해 절반에 가까운 48.4%가 ‘약하다’고 답변했으며 96.3%는 구타 등 동물을 물리적으로 학대하는 경우 법적 처벌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2020년 동물보호에 대한 국민의식조사’ 결과를 22일 발표했다.

 

농식품부는 일반국민을 대상으로 동물보호·복지 제도에 대한 인식 및 반려동물 양육 현황을 파악하기 위해 지난 2006년부터 국민의식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 농림축산식품부     ©

지난해는 국민 5000명을 대상으로 반려동물 양육 여부, 반려동물 관련 제도·법규 인식, 동물학대에 대한 태도, 반려동물 입양 및 분양 등 8개 분야, 총 75개 항목에 대해 조사했다.

 

지난해 반려동물 양육률은 전체 응답자의 27.7%로 집계됐다. 지난해 전국 가구 수 대비로 보면 638만 가구가 반려동물을 키우는 것으로 추정된다.

 

반려견은 521만 가구에서 602만 마리(81.6%), 반려묘는 182만 가구에서 258만 마리(28.6%)를 기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려동물 한마리당 월평균 양육비용은 11만 7000원으로 반려견은 17만 6000원, 반려묘는 14만 9000원으로 조사됐다.

 

반려견의 경우 수도권(서울 경기), 수도권 외 동지역, 수도권 외 읍면지역 순으로 양육비를 많이 지출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반려동물 제도 및 법규 인식과 관련해 반려견 소유자의 동물등록제 인지도는 79.5%로 2019년 68.1% 보다 11.4%포인트 증가했다.

 

반려견을 등록했다고 응답한 비율은 72.1%로 동물등록제가 본격 시행된 2015년과 비교해 46.8%포인트 늘었다.

 

반려견 소유자의 준수사항 인지율은 61.2%로 전년(49.4%) 대비 11.8%포인트, 준수 정도는 68.42%로 전년(62.9%) 대비 5.5%포인트 증가했다.

 

반면, 반려견 미소유자가 인식하는 반려견 소유자의 준수사항 준수 정도는 22.4%에 머물렀다. 그 이유로 ‘단속되는 경우가 드문 것 같다’는 답변(48.1%)이 가장 많았다.

 

반려동물 소유자 의무교육 도입에 대해 ‘필요하다’는 응답은 86.7%로 전년(74.8%) 대비 11.9%포인트 증가했다. 특히, 반려동물 소유자의 경우 ‘필요하다’는 응답이 83.8%로 전년 62.6% 대비 큰 폭(21.2%포인트)으로 상승했다.

 

동물 학대를 목격했을 때 53.4%(복수 응답)는 ‘국가기관(경찰, 지자체 등)에 신고한다’, 48.4%는 ‘동물보호 단체 등에 도움을 요청한다’, 23.4%는 ‘학대자에게 학대를 중단하도록 직접 요청한다’고 답했다.

 

또 현재 동물학대 처벌 수준은 ‘약함’ 응답이 48.4%로 가장 많았고 ‘보통’ 40.6%, ‘강함’ 11.0% 순으로 나타났다.

 

구체적인 동물학대 행동과 관련해 모든 항목에서 과반수 응답자가 처벌이 필요하다고 보았으며 특히 ‘동물을 물리적으로 학대하는 행위(구타, 방화 등)’는 96.3%가 처벌해야 한다고 답했다.

 

반려동물의 입양경로는 지인 간 거래(무료 57.0%·유료 12.1%)가 가장 큰 비중(69.1%)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펫숍 등 반려동물 관련 영업자 이용이 24.2%, 동물보호시설에서 입양은 4.8%로 나타났다.

 

반려동물의 입양 비용은 반려견의 경우 평균 44만원, 반려묘의 경우 평균 43만7000원으로 조사됐다.

 

키우던 반려동물의 양육을 포기하거나 파양하고 싶었던 경험이 있는 응답자는 28.1%였다.

 

수도권(서울·경기) 외 읍·면 지역에서 ‘있다’ 응답이 33.9%로 가장 높았고 남성(31.4%)이 여성(24.1%)보다 많았다.

 

양육포기 또는 파양 고려 이유는 ‘물건 훼손, 짖음 등 동물의 행동문제’ 응답이 29.4%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이사·취업 등 여건 변화’ 20.5%, ‘예상보다 지출이 많음’ 18.9%, ‘동물이 질병에 걸리거나 사고를 당함’ 14.0%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전체 222612 현재페이지 1 / 742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222612 공항소음 피해 지원대상, 생활권 단위로 확대 김정화 2021.05.11
222611 문 대통령 “성장률 4% 달성 충분히 가능…각고의 노력 기울여달라” 김정화 2021.05.11
222610 지난해 공공부문 신규 구매 차량 중 저공해차 78% 김정화 2021.05.11
222609 권덕철 복지장관 “확진자 감소 추세지만 안심할 상황 아냐” 김정화 2021.05.11
222608 [밀양시] LG헬로비전, 가정의 달 맞아 마음나눔꾸러미로 사랑 전해 김정화 2021.05.11
222607 [밀양시] 창원지방법원 밀양지원-NH농협은행 삼문동지점 가정의 달 맞아 이웃돕기 성금 400만원 기탁 김정화 2021.05.11
222606 [안양시] 웹툰을 배우고 싶다면 관양도서관을 주목하세요! 김정화 2021.05.11
222605 [거제시] 거제시, 어린이집 이용아동 급간식비 지원 김정화 2021.05.11
222604 [가평군] 가평 로타리클럽, 행복을 싣고 가는 실버카 전달 김정화 2021.05.11
222603 [하남시] 하남고학부모회 하남시푸드뱅크에 물품꾸러미 전달 김정화 2021.05.11
222602 [청주시] 청주복지재단, ‘복지종사자 위기 관리 실무 매뉴얼’ 발간 김정화 2021.05.11
222601 [성남시] 성남시 개발제한구역 기획부동산 사기피해 주의 당부 김정화 2021.05.11
222600 [성남시] 성남시 장기요양기관 심사위원회 개최로 신규 지정 강화 김정화 2021.05.11
222599 [경기도의회]장현국 의장 등 의장단, 국립 5.18 민주묘지 참배 김정화 2021.05.11
222598 [용인시] 비대면AI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성과공유 및 공청회 개최 김정화 2021.05.11
222597 [용인시] 상갈동 지역사회단체, 어려운 이웃돕기 동참 김정화 2021.05.11
222596 [서산시] 서산시, 의료급여심의위원회 개최 김정화 2021.05.11
222595 [거제시] 변광용 거제시장 ‘AI융합 기술인력 양성사업’유치 총력 김정화 2021.05.11
222594 [세종시] 김영환 교수, 세종시 총괄계획가로 위촉 김정화 2021.05.11
222593 [세종시] “세종시 역사·문화 찾아주세요” 김정화 2021.05.11
222592 [의정부시] KB손해보험 스타즈 배구단 황택의 선수, 의정부시 배구발전기금 2천만 원 기부 김정화 2021.05.11
222591 [의정부시] 안병용 의정부시장, 하반기 역점추진사업 밝혀 김정화 2021.05.11
222590 [화성시] 화성시, 사립 작은도서관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 김정화 2021.05.11
222589 [사천시] 사천시, 벌용동 조직단체, 관내 가로수 주변 꽃잔디 식재 김정화 2021.05.11
222588 [경기도의회]교육행정위원회 소관 12개 교육지원청 업무보고 실시 김정화 2021.05.11
222587 [거제시] 생활쓰레기 무단투기 야간 합동단속 실시 김정화 2021.05.11
222586 [수원시의회] 수원시의회, 구매탄시장 찾아 현장 목소리 청취 김정화 2021.05.11
222585 [인천시교육청] 인천시교육청 – 인천재능대학교, 고교학점제 운영 위한 업무 협약 체결 김정화 2021.05.11
222584 [인천시교육청] 인천강화교육지원청, 교육 가족을 위한 음악 선물 ‘어느 멋진날’ 김정화 2021.05.11
222583 [인천시교육청] 인천북부교육지원청, 전통시장 소상공인 지원에 앞장서 김정화 2021.05.1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74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