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6개 시·군과 ‘서울국제관광전’ 공동참가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4/05/09 [15:48]

전주시, 6개 시·군과 ‘서울국제관광전’ 공동참가

새만금일보 | 입력 : 2024/05/09 [15:48]

 

 

 전주시가 전북특별자치도내 타 지자체들과 함께 국내 최대 규모의 국제관광전에 참가해 국내·외 관광객 유치전을 펼친다.

 시는 9일부터 오는 12일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홀에서 열리는 ‘제39회 서울국제관광전’에서 군산시·남원시·김제시·완주군·진안군·순창군 등 전북특별자치도내 지자체들과 함께 공동 홍보부스를 운영한다.

 시는 공동 홍보부스를 함께 운영하는 도내 타 지자체와 관광공동체로 동반 성장하고, 지속가능한 관광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기존의 구역별 홍보 중심의 지자체 부스 운영 방식에서 벗어나 박람회 주제 및 참여 시·군의 관광 테마를 반영한 개방형 통합부스를 운영하기로 했다.

 또한 수도권 관광객 및 개별여행객을 대상으로 △시·군별 관광명소 소개 △홍보영상 송출 △시·군 연계 여행 상담 등을 통해 전주를 비롯한 공동참가 시군을 ‘여행의 취향을 만족시킬 수 있는 모든 것이 있는 관광지’로 홍보하는 등 공동마케팅에 적극 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시는 홍보부스를 운영하면서 룰렛과 SNS 인증 이벤트를 진행하고, 시군별로 다양한 홍보물과 기념품을 증정하는 등 방문객들의 참여를 적극 유도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서울국제관광전은 국내 최대 규모의 종합관광박람회로, 39회째를 맞이한 올해는 40여 개 국가의 400여 기관·업체가 참가한 가운데 500여 개 부스 규모로 운영된다.

 특히 이번 박람회는 ‘2023~2024년 한국방문의 해’를 맞아 한국 관광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제3회 세계관광산업 컨퍼런스’가 동시에 열리고, △B2B 트래블마트 강화 △관광설명회 △토크콘서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이를 통해 관람객은 최근 국제 관광트렌드를 신속하게 접할 수 있고, 참여 지자체와 참여업체는 관광객 유치 등 실질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최미영 전주시 관광정책과장은 “수도권은 전주 및 인접 시·군의 관광 활성화를 위해 아주 중요한 지역”이라며 “수도권 관광객 유치를 위해 박람회 공동 참가를 통한 관광자원 홍보, 시군의 특색있는 관광지 연계 여행상품 개발, 각 시군의 매력을 살릴 수 있는 홍보영상 제작 등 시군 연계 사업을 지속 추진해 관광공동체로서 동반성장하고, 연계 파급 효과를 극대화하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염형섭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